장승근 (b.1995)

 

학력

중앙대학교 예술학과 서양화

 

개인전

2021 장승근 개인전, 유아트스페이스, 서울, 한국 (예정)
2020 눈부신 브레멘 음악대, 인영갤러리, 서울, 한국
2019
  이스터에그 – 주객전도, 서라벌 갤러리, 안성,

             한국

 

단체전

2020  의문문, 스페이스 캔, 서울, 한국

             도심속 미디어 갤러리, 서울, 한국

             Circle 展, CICA미술관, 김포, 한국

             SUB_Title, 유아트스페이스, 서울, 한국
2019  
풍자와 해학展, 에코락 갤러리, 서울, 한국
          아트樂페스티벌, 스타필드 고양, 일산, 한국
          ASYAFF, DDP, 서울, 한국
          제4회 장욱진 미술관 뉴 드로잉 프로젝트,

          장욱진 미술관, 양주, 한국
2018 ASYAFF, DDP, 서울, 한국
           ‘파란색 바나나 사우르스’ 기획전시 프로젝트,

           대안공간 라움트, 서울, 한국
2015 중국 절강대학교 주관 한중 교류전, 절강대학교,

           통샹, 중국

 

수상

2020 강원문화재단 신진작가 예술 후원 작가

            제 2회 한옥갤러리 청년 작가 공모전 입선

 

소장처
서울특별시 박물관과

 

 

Jang Seungkeun (b.1995)

 

Education

B.F.A. Chung-ang University, Seoul, Korea

 

Solo Exhibiton

2021 Jang Seungkeun Solo Show, UARTSPACE,

           Seoul, Korea (Forthcoming)
2020 
Dazzling band of Bremen, Inyoung Gallery,

            Seoul, Korea
2019  Easteregg – jookaekjeondo,

            Surabal Gallery, Anseong, Korea

 

Group Exhibitions

2020 Interrogative sentence, Space Can, Seoul,

            Korea

            City Media Gallery, Gangnam-gu District,

            Seoul, Korea

            Circle, CICA Museum, Gimpo, Korea

            SUB_Title, UARTSPACE, Seoul, Korea
2019
 Satire and Humor 展, Echorock Gallery,

           Seoul, Korea
           Art樂festival, Starfield Goyang, Ilsan, Korea
           ASYAFF, DDP, Seoul, Korea
           4th Jang Wook Jin Gallery New Drawing

           Project, Jang Wook Jin Gallery, Yangju,

           Korea
2018 ASYAFF, DDP, Seoul, Korea
           ‘Blue Banana Saur’ Special Exhibition

           Project, Alternative space Raumt, Seoul,

           Korea
2015 Korea & China fare hosted China Zhejiang

           University, Zhejiang University, Tongxiang,

           China

 

Awards

2020 Artist Sponsorship, Gangwon Culture

            Foundation, Gangwon, Korea
            2th Galleryhanok

 

Public Collections

Museum Department of Seoul Metropolitan City

RM, 2020, Oil on Canvas, 112 x 112cm

4,000,000KRW

장승근

장승근은 ‘인지 부조화’라는 대주제를 토대로 회화와

사진, 영상 등의 다양한 매체를 통해 대중문화의

초상을 그려내는 작업을 해오고 있다.

 

익숙한 두 이미지가 서로 결합하여 유화로 물질화된

초상화들은 기이하고 낯선 무언가로 둔갑한다. 친숙함과

시각적 강렬함을 근거로 관객들의 시선을 강탈하는

고해상도 캐릭터들의 도상과 열화되듯 흐릿하게 재현된

저해상도 화면은 서로 다른 성질로 대립하지만

시각적인 조화를 이룬다. 대비되는 화면 속에서는

무맥락적으로 합성된 캐릭터 이미지에 의해 가려지고

흐려졌기 때문에  대상을 파악할 수 없어야 하지만

오히려 그 때문에 대상의 정체/캐릭터가 더 명확해지는

아이러니가 발생한다.

 

실재보다 미디어를 통해 편집된 가상 이미지들로

마주하게 되는 권력자들, 이와 반대로 가상을 넘어

실존하게 된 이상적 존재인 대중문화 속 캐릭터가

조합된 화면은 디지털 네이티브의 손에서 특정 대상이나

신념이 타자화/우상화되는 방식을 은유적으로 나타내며,

이 요소들이 상징/결집화되어 표현된 작가의

조형언어이자 캐릭터가 바로 ‘키치맨’이다.

 

작가는 Z세대에 걸맞은 가볍고 위트있어 보이는

대중문화의 이미지를 차용하여 표현하지만, 이면에

담겨진 ‘인지 부조화’의 메세지는 동시대, 자극적으로

과열되고 범람하는 미디어와 이미지 속

‘무엇이 본질인가’에 대한

무게감있는 질문을 던지고 있다.

 

2021. 12월 개인전이 예정되어 있다.

Seungkeun Jang

Jang Seungkeun has been working on drawing portraits of popular culture through various media such as paintings, photos and videos based on the major system of cognitive dissonance.

 

Portraits of oil paintings, which combine two familiar images, turn into something bizarre and unfamiliar. The images of high-resolution characters that steal the audience’s attention with familiarity and visual intensity and the blurred low-resolution screens confront each other with different properties. But these are visually harmonized with each other. On contrasting screens, we should not be able to identify the target because it is unclear by synthesized images without context, but rather, it creates an irony in which the identity/character of the target becomes clearer.

 

The combination of powerful people who are more familiar with virtual images edited through the media than in reality, and ideal characters in popular culture, metaphorically depicts how certain objects or beliefs are typified and idolized in the hands of digital natives.

 

He borrows a light and witty-looking image of popular culture suitable for Generation Z, but the message of “cognitive dissonance” behind it asks a heavy question about “what is the essence” in contemporary stimulating overheating and flooding media and images.

 

Solo exhibition is scheduled for December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