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E Eunsil Press the Button!

한밤중 (In the Night), 2017, 장지에 수묵채색, 58x120cm

한밤중에 아무도 없는 개인적 공간에서 인간이 자는 본래 모습을 솔직하고 있는 그대로 묘사한 작품이다.

It portrays the true nature of a man sleeping in a private space with no one in the middle of the night.

No Comments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