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E Chae Shape of Blue Mai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ARTSY 뷰잉룸으로 이동합니다. CLICK ON THE IMAGE TO GO TO THE ARTSY VIEWING ROOM.

유아트스페이스는 2020년 12월 9일부터 이채의 개인전 <Shape of Blue> 를 개최한다.

젊은 작가 전시 지원 프로그램으로 선정된 이번 전시는 ‘명상’과 ‘반복적 행위’를 통해 섬세하게 표현된 비구상 작업 18점이 전시된다.

자기 성찰을 통해 만들어진 이채의 조형 언어는 자신만의 경험이 아닌 관람객과의 교감으로 한단계 더 발전해 나간다.

이번 전시에서 공간과 동선은 역동적으로 구성된다. 꽃잎이 곡선을 그리며 떨어지듯 작품 안의 조형요소들과 크고 작은 다양한 크기의 캔버스가 리드미컬하게 배치된다. 정갈하게 캔버스를 정리하고 팔을 움직여서 조심스럽게 물감을 밀어내야 하는 작가의 작업은 선조들이 조용하고 차분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먹을 가는 동적인 행위를 보여주지만 깨끗한 종이 위에 일필휘지(一筆揮之)로 한 번에 마음을 휘감아내는 것과 닮아 있다. 그래서 감성과 이성의 조화를 통해 작가 자신의 작업도 그렇게 마음을 잡아낼 수 있었으면 하는 작가의 바람이 담겨있다.

전시장에 펼쳐진 한겨울의 푸른색은 차가움의 상징이 아닌 추위를 이기고 새로운 봄을 기다리는 편안한 마음을 표현하는 색으로 다가올 것이다.

Starting from December 9th, 2020, UARTSPACE is pleased to present the “Shape of Blue”.
It is an exhibition of recent works of art by Lee Chae. 

Selected as an exhibition support program for young artists, this exhibition shows (18) non-figurative works delicately expressed through “meditation” and “repetitive acts”.

Lee Chae’s formative language, created through self-reflection, develops a step further through communication with the audience, not through his own experience.

In this exhibition, the space and movement are composed dynamically. As pedals fall in a curve, the sculptural elements in the work and canvases of various sizes, large and small, are arranged rhythmically. The artist’s work, where the canvases are neatly arranged and the color blue is carefully pushed out by moving the arms, showing the dynamic behavior of the ancestors grinding the ink stick to create a quiet and calm atmosphere, but striking the brush at once on clean paper. It resembles wrapping up one’s mind. Therefore, the artist’s wish is that the artist’s own work can capture the heart like that through the harmony of emotion and reason.

The blue color of midwinter unfolding in the exhibition hall will come not as a symbol of coldness, but as a color that expresses a comfortable mind waiting for the spring flowers to sprout while overcoming the cold.

No Comments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