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ngsung-chul_1

String_hands_0718, 2017, Mixed Media, 200x119cm

‘String_hands_0718’의 작품에서 보여지는 두 손은 마치 무언가를 놓치고 싶지 않아서 꽉 잡고 있는 것 처럼 보인다. 이렇게 등 뒤로 맞잡은 두 손을 통해 작가는 우리가 일상생활을 하면서 맺는 인간관계 및 소통에 대한 본질을 묻고 있으며, 이런 행위를 통해 진정한 ‘나를 어떠한 시각으로 바라봐야 하는지 넌지시 제시하고 있다.

No Comments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