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우 : 솔직한 회화 – works – 물 위에 집

물 위에 집, 2017, Oil on canvas, 97.0x130.3cm
물 위에 집 House on the Water, 2017, Oil on canvas, 97.0x130.3cm

레지던시 주변에서 마주한 풍경이다. 말그대로 낯선 존재가 이상한 상황을 연출하고 있었다. 정확히 무엇인지 알지 못하는 대상이지만 정면으로 바라보며 관계를 맺고 화면의 중심으로 가져온다. 주인공이 된 소재를 중심으로 화면을 구성하고 주변의 분위기를 맞춰간다.

As the scene run into by the residency, an unfamiliar existence literally played a strange situation. Although the viewers don’t get a complete hint at what it is accurately, they get relations with it by looking at the front and bring it the front of the screen.  With the subject matter of the leading character as the center, it delivers the screen composition and adjusts to the surrounding atmosphere.

No Comments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