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 프롬 어스 2 (man from earth 2), 2018, Oil on Canvas, 100x65cm

전형적인 성당, 교회의 모습을 떠올리는 실내 공간에서 세 명의 주요 인물들이 미사를 드리고 있으며, 예수님의 성수로 표현되는 물은 다소 산만해 보이는 가족들 주변에 흘러 넘치고 있다. 화려한 실내 장식과 색채로 전통적인 양식을 표현하면서도 과한 보색의 대비로 이 종교와 맞지 않는 가족들의 모순된 모습을 부각시키고 있다.

In the space that recollects the interior of a typical catholic church, three main figures offer a Mass, and water expressed as holy water of Jesus overflows into the surroundings of the distracted famaily. The work delivers traditional styles with fancy interior designs and colors but hightlights a contracted image of the family not fit into the religion using excessive complementary colors.

No Comments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