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sts-Works-이현우 Lee Hyun Woo

번지 드로잉 (No.1 - No. 9), 2017, Oil on paper, 32x24cm
번지 드로잉 (No.1-9) Bungee Drawing (No.1-9), 2017, Oil on Paper, 32x24cm

레지던시를 가는 길에서 만나는 번지점프대에서는 매일 사람들이 뛰어 내리고 있었다. 그들은 인간이 평상시에 취하기 어려운 다양한 포즈를 만들어 댔으며 번지점프 로프는 운동성을 더욱 강조해준다. 빠르고 작은 드로잉으로 옮겨진 번지 드로잉은 화면에 인물과 로프만 담으며 속도감을 강조하는 한편 묘한 불안을 내포하고 있다.

On the way to the residency, the artist saw people jump out of the bungee jumping platform each day. They made various pose difficult to take usually, and the rope of the bungee jumping accentuates mobility. The bungee drawing transferred to on the fast and small drawings contain figures and rope on the screen and cannotes an peculiar insecurity while emphasizing the sensation of speed.

No Comments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