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 2층(Church 2F), 2018, Oil on Canvas, 130x162 cm

‘교회 1층’의 시리즈 작품으로 교회 건물을 나눠 그린 장면이다. 공간성이 결여된 건물의 벽면을 볼 수 있다. 적벽돌과 스테인드글라스의 조화는 회화성의 고민이며, 보여짐과 가려짐에 대한 질문에서 시작되었다.

No Comments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